위로 가기

KAI, ‘2016 청소년 육성 및 보호 유공자 대통령 표창’ 수상

 - 교육기부 효시 ‘KAI 에비에이션 캠프’, 국내 교육기부 문화 확산에 기여  

 - 6년간 총1만8천여명 수료, 향후 1만명 규모로 확대계획



 한국항공우주산업㈜(KAI)가 여성가족부에서 주관하는 ‘2016 청소년 육성 및 보호 유공자 포상’ 단체부문 ‘대통령 표창’을 수상했다.


 이번 시상식은 12일 경남 창원 컨벤션센터에서 열린 ‘제12회 대한민국 청소년 박람회’ 개막식에서 여성가족부장관, 경남도지사, 창원시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되었다. 


  ‘청소년 육성 및 보호 유공자 포상’은 청소년 육성 및 보호에 대한 국민적 관심제고 및 사기진작을 목적으로 청소년 친화적 사회환경 조성에 기여한 개인과 단체에게 수여하는 포상제도이다.


 KAI는 대한민국 최초 교육기부 프로그램인 ‘KAI에비에이션캠프’운영을 통해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 교육기부룰 통한 청소년 체험문화 확산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이번 포상을 수상하게 되었다.





 KAI의 교육기부 활동은 일률적인 사회공헌 활동에서 벗어나 새로운 사회공헌 활동 방안을 제시하고 정착시켰다는 점에서 좋은 평가를 받고 있다. 


 2010년부터 시작된 ‘KAI 에비에이션캠프’는 중․고등학생들을 대상으로 청소년들의 이공계 기피 문제를 해소하고 미래 기술인재 육성을 위해 교과과정 속의 수학·과학 원리를 항공기 개발과정과 연계한 체험중심의 교육기부 프로그램이다.


 KAI는 지난 2012년 본사가 위치한 경남 사천에 항공기 개발과 제작, 비행원리를 체험할 수 있는 체험관과 이론학습장으로 구성된 교육기부 전용관인 ‘KAI 에비에이션 센터’를 건립하고 지속적으로 프로그램을 강화해 오고 있다. 


 2010년 연 500명 규모의 프로그램으로 시작된 ‘KAI에비에이션 캠프’는 현재 연 5,000명 규모로 성장하여 지난 6년간 총 18,000여명의 중․고등학생들을 대상으로 교육을 진행하였으며 향후 연 10,000명 규모로 교육기부 활동을 확대할 계획이다.


 이번 시상식에 참여한 KAI 경영지원총괄 이학희 상무는 “더욱 다양한 프로그램을 개발하여 ‘KAI 에비에이션 캠프’를 세계적인 교육기부 프로그램으로 발전시켜 나가겠다.”며 “또한 사회 소외계층을 위한 체험 캠프도 점진적으로 확대해 나갈 계획” 이라고 밝혔다.

신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